KTUGFaq

KTUG FAQ

로그인:
비밀번호:
가입
Take care of the luxuries and the necessities will take care of themselves.
FrontPage › Karnes/OldSignBook
Karnes 홈페이지에 2003년부터 2005년까지 적어주신 방명록입니다. 글을 남겨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.

도은이아빠님, 늦은 밤까지 수고 많으십니다. 건강하시죠? :)) --Progress
앗, 감사합니다. 제 위키홈페이지에 글을 다 남겨주시고... 제가 워낙 인기가 없어서 아무도 글을 안 쓰실 줄 알았는뎅... 걱정해주시는 덕분에 잘 있습니다. :D --Karnes

몸상태가 좋지 않아 초저녁부터 잠이 들었었는데, 깨어보니 드뎌 활용 FAQ를 시작하셨더군요. 열심히 읽으면서 공부하고 있습니다. ^^;; 두 분의 열정에 경의를 표합니다. -- DohyunKim

저두 꼽사리로 껴서 경의를 표합니다. ;) -- 모꼬지 2019-10-18 04:08:43

두 분 모두 감사합니다. 역시 여러 사람이 공동작업을 하니깐 효율이 훨씬 향상되는 듯하네요. 즐거운 주말 보내셔요 :) --Karnes

저도 처음이군요 ? 꾸벅~ :)) 도은이아빠네 집에 가서 게시판에 글을 남겼던 기억이 나려고 합니다 :) -- WkPark 2003-04-15 04:30:47
까마득한 옛날 같으네요.... :)) 반갑습니다. 하여튼 위키가 생겨서 정말 좋습니다. ;) --Karnes

건강하시지요? 오랫동안 연락못드려 미안합니다. 도은이는 잘 있지요? 일기를 기다리는 아저씨가 있다고 전해주세요.. --moosoy
주철님~~~!!! 반갑습니다. ;) 잘 지내셨나요? --Karnes

별일 없으시지요? 저도 별일 없습니다. ;) --Progress


도은아버님 안녕히 주무십시오. -- Progress 2003-06-15 08:21:47

도은아버님, 며칠간 정신없이 보냈습니다. 아이가 벌써 많이 컸답니다. ^^ 끝 돌림자가 인데요, 족보용 이름만 하나 작성하고, 더 좋은 이름을 지어주려 합니다. 옥편과 사전을 가지고 다니면서 틈나는 대로 보고 있는데, 좋은 이름은 다 여자아이 이름이더군요. :D ---Progress
좋으시겠습니다. ;) 든든한 이름을 지으셨는지요? ---Karnes


HancomLinux 3.1에 Upgrade 설치 옵션이 있습니다. 혹시 테스트 해 보실 의향이 있으시면 제가 설치CD를 보내드리겠습니다. Please feel free to ask me! --johnnam
감사합니다. 일간 찾아뵙고 씨디를 빌리겠습니다. 제가 오늘은 밖에 있는 날이라 빨리 회신드리지 못했습니다. --Karnes


헉.. 죄송합니다. wkpark @ kldp.org로 가는 메일은 한메일로 포워딩 되는데, 이게 스팸으로 자동 분류되어서 보내신 메일을 이제야 읽었습니다 ㅡㅡ;; 문제는 해결 된것이지요 ? 아마도 kldp.org의 업그레이드 작업 때문이 아닌가.. 생각됩니다. 안녕히 계세요 (_ _) --WkPark
예 문제는 해결되었습니다. ;) --Karnes


도은아버님. 휴가 마지막 날입니다. (슬픕니다.) 그나저나 이번 lshort는 장난이 아니군요. 작업하고 계신 것, 계속 잘 보고 있습니다. 분량도 만만찮고, 추가된 부분이 꽤나 많은 것 같습니다. 밑천이 없어서 따로 도와드릴 일도 없고, 이번에도 그저 번역하신 것을 많은 이들에게 소개하는 것이 도와드리는 것일 듯 싶네요. 머리가 더부룩 해져서 자르러 갑니다. --- -- 218.50.242.56 2003-07-02 21:54:02


도은아버님, 별일 없으신지요? 저는 시간이 너무 없어서 술 생각도 안납니다. -_- 잠깐 인사드렸습니다. -- Progress 2003-08-19 03:15:53


도은이 아버님, 메일로도 연락을 취했는데 제대로 갈지 염려되어 이곳에도 글을 남깁니다. 약 일주일 전부터 chofchof @ ktug.or.kr 메일이 작동하지 않는 것 같은데 한번 체크해 주시겠습니까? 외국에 알린 메일 주소 및 포워드 주소들도 모두 이곳이라 시간이 지남에 따라 걱정이 큽니다. --ChoF
컴퓨터를 새로 설정하면서 sendmail이 죽어 있는 것을 알지 못했습니다. 죄송합니다. 지금도 안 되는지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. --Karnes


앗 도은아버님, 안 주무시나요? 저는 일이 좀 많아서... <:( 이제 자야겠습니다. -- Progress
흠~ 일찍일찍 주무셔야 됩니다. 애기 아빠는 피곤해요... ;) --Karnes


2004-01-30 도은아버님. 지금 안 주무실 것 같습니다. 간신히 아이를 재우고 메일을 보내려 했는데, 방 불을 켤 수 없어 작업하기가 참 나쁘네요. 낼 아침에 보내겠습니다. 편한 밤 되십시오. --Progress

^
Valid XHTML 1.0! Valid CSS! powered by MoniWiki
last modified 2005-12-31 03:32:57
Processing time 0.0399 sec